‘햄버거 세트 모양’ 올림픽 매장

352
'Çܹö°Å ¼¼Æ® ¸ð¾ç' ¿Ã¸²ÇÈ ¸ÅÀå (¼­¿ï=¿¬ÇÕ´º½º) ¸Æµµ³¯µå´Â '2018 Æòâ µ¿°è¿Ã¸²ÇÈ' ±â°£¿¡ ¿î¿µÇÒ '°­¸ª ¿Ã¸²ÇÈ ÆÄÅ©' ¸ÅÀå °ø»ç¸¦ ½ÃÀÛÇß´Ù°í 8ÀÏ ÀüÇß´Ù. ¸Æµµ³¯µå °­¸ª ¿Ã¸²ÇÈ ÆÄÅ© ¸ÅÀåÀº ºù»ó °æ±âÀåÀÌ ¸ð¿©ÀÖ´Â ¿Ã¸²ÇÈ ÆÄÅ© ³»¿¡ ´ëÁö ¸éÀû 960§³, °ÇÃà ¸éÀû 480§³ ±Ô¸ð·Î Áö¾îÁø´Ù. »çÁøÀº ¸Æµµ³¯µå °­¸ª ¿Ã¸²ÇÈ ÆÄÅ© ¸ÅÀå Á¶°¨µµ. 2017.11.8 [¸Æµµ³¯µå Á¦°ø=¿¬ÇÕ´º½º]/2017-11-08 15:21:53/

한국맥도날드가 ‘2018평창동계올림픽’ 기간동안 경기장을 찾는 일반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운영할 ‘강릉 올림픽파크’ 매장의 설계와 디자인을 확정하고 착공에 들어갔다고 8일 밝혔다.

이 매장은 빙상 경기장들이 주로 모여있는 강릉 올림픽파크 내 대지면적 960.0㎡, 건축면적 479.4㎡ 규모로 지어진다. 매장 외관은 맥도날드 버거와 후렌치 후라이, 음료로 구성된 햄버거 세트 모양으로 정해졌다. 매장에선 빅맥과 맥스파이시 상하이버거, 치즈버거 등이 판매된다.

맥도날드는 평창올림픽 공식파트너로서 올림픽 기간 중 전 세계에서 모인 선수와 코칭 스태프들을 위해 무료로 맥도날드 제품을 제공하는 ‘강릉 올림픽선수촌 매장’과 일반 관람객을 대상으로 한 ‘강릉 올림픽파크 매장’ 등 두 곳의 올림픽 기념 매장을 운영한다.

전국 매장의 아르바이트 직원인 크루를 포함해 본사 직원과 매장 매니저 등 260명이 넘는 직원들을 파견하며, 다양한 기념 메뉴를 선보일 예정이다. 강릉 올림픽 선수촌 매장도 이달 중 착공한다.

조주연 한국맥도날드 사장은 “맥도날드는 서울올림픽이 열린 1988년에 한국에 첫 매장을 열어 이번 평창올림픽이 가지는 의미가 남다르다”며 “30년 동안 사랑해 주신 고객분들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담아 국가의 큰 행사를 성공적으로 치러낼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제공 : 평창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