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군 수비초교 여자초등부 전국학교스포츠클럽대회 준우승

0
62

영양군 수비초등학교(교장 이준복)가 지난 18, 19일 제주복합체육관에서 열린 ‘제10회 전국학교스포츠클럽대회’에서 탁구 여자초등부 준우승을 차지했다.

산골 벽지학교이면서 전체 5, 6학년 여학생 9명 중 희망자 6명으로 겨우 팀을 구성해 경상북도 대표로 출전한 것만으로도 놀라운 일이었다. 하지만 산골 소녀들은 보란 듯이 다른 시도 대표를 이기고 전국대회 준우승이라는 성과를 냈다.

6명의 선수는 지난 5개월 동안 교내 스포츠클럽(한티 푸름이) 활동과 방과 후 학교 탁구교실뿐만 아니라 오전 7시에 등교해 개인 훈련을 하는 등 구슬땀을 흘리며 실력을 키웠다.

준우승이 확정된 후 심정을 묻는 질문에 학생들은 “결승까지 가서 꼭 이기고 싶었는데 강원도 팀에 져 눈물이 났어요. 하지만 최선을 다했기 때문에 후회는 없어요. 제주도에서 즐거운 추억이 된 것 같아요”라고 했다.

이준복 교장은 “그동안의 연습과정과 전국대회를 거치면서 이룬 자신감으로 더 큰 도전을 계속하기를 바라며, 좋아하는 단계를 뛰어넘어 즐기면서 경기를 하다 보면 더 나은 성과를 이룰 수 있다는 것을 배우는 계기가 됐다”고 격려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