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ITF 창원국제 여자챌린저 테니스대회 Ya-Hsuan 우승

0
49

대만출신 Ya-Hsuan LEE 선수가 ‘2018 ITF 창원국제 여자챌린저 테니스대회’ 단식 정상에 올랐다.

27일 11시 창원시립테니스장 주 경기장에서 개최된 여자단식 결승에서 Ya-Hsuan LEE 선수는 러시아 Varvara FLINK 선수를 세트스코어 2:1(0:6, 6:3, 6:0)로 물리치고 ‘2018 창원국제 여자챌린저 테니스대회’ 우승컵을 들어 올리고 상금 3919달러를 차지했다.

쾌적한 날씨와 300여명의 테니스 매니어들의 응원 속에 진행된 결승전은 1세트는 Varvara FLINK 선수가 몸이 덜 풀린 Ya-Hsuan LEE 선수를 압도했으나, 2세트부터 Ya-Hsuan LEE 선수가 서비스리턴 적응과 함께 체력적인 우위를 점하면서 세트스코어 2:1로 역전 우승했다.

단식 결승전 관람과 함께 시상식에 참석한 정구창 창원시장 권한대행은 “수준 높은 국제경기를 관람할 수 있어 창원시민의 한 사람으로 행복하다”면서 “대회발전을 위해 지속적인 지원과 함께 테니스 유망주 발굴에도 힘써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2018 ITF 창원국제 여자챌린저 테니스대회’는 창원시와 대한테니스협회가 공동 주최하고 창원시테니스협회(회장 허만철)가 주관했으며, 우리나라를 비롯한 미국, 영국, 일본, 중국, 호주, 러시아 등 16개국 101명의 국내외 유망주 선수가 참가해 지난 20일부터 27일까지 8일간 펼쳐졌다.

26일 개최된 복식 결승전에서는 김나리(수원시청)·이소라(인천시청) 선수 조가 유민화(창원시청)·김다빈(인천시청) 선수 조를 세트스코어 2:0(6-1, 6-1)으로 제치고 복식 우승을 차지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